시와 그림 그리고 아름다웠다
상태바
시와 그림 그리고 아름다웠다
  • 정관소식
  • 승인 2020.12.31 11:06
  • 조회수 274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문화공간-숲 53회 행사 비대면으로 즐겨요

주민과 함께 문화 예술의 꽃을 피우는 <2020 문화공간-숲 53회 행사>가 ‘시와 그림 그리고 아름다웠다’를 주제로 비대면으로 열린다.

이번 행사는 코로나19의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영상으로 지난 발자취를 돌아보며 다양한 작가의 시와 그림을 감상하는 시간을 마련했다.

영상을 통해 강문철 시인의 ‘해동용궁사에서’ 외 26명의 시와 김기현 화가의 ‘만추’ 외 32명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.

문화공간-숲(대표 박옥위)은 고품격 예술문화와 향유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지역민의 정서 함양과 균형있는 문화생활 향상을 도모하고 있다.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